Social Editor TFT
TODAY 6 TOTAL 618,429
썸캠 (4)
썸머캠프 영상

썸머캠프가 지난지 벌써 2개월이 넘었네요.
그때 불태웠던 열정을 이제 3라운드에 쏟아 붓고 있을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3R를 하면서 힘들어 하고 있거나, 중간고사 친다고 고생했는데
다시 썸캠 영상을 보면서 불과 몇달전엔 이랬지 하는 생각을 해보자구요~!
다들 힘내시구요! 저희 Showing TFT 영상팀에서 만든 썸캠 영상을 재밌게 감상해주세요 ^^
(감상하신후 댓글 많이많이 달아주세요!)
20분짜리 영상이라 1일차, 2일차로 나누었습니다 ^^

1일차


2,3일차






'8th Dash > Camp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썸머캠프 영상  (10) 2010.11.04
완전 공개! 산3조의 뒷풀이 with 부경동해!  (10) 2010.10.25
Showing Vol.02_썸캠 스페셜  (0) 2010.09.08
섬it탐구생활!  (28) 2010.09.05
2박 3일summer camp동안의 에피소드?!_it섬의 추억  (25) 2010.09.03
섬IT 그리고 OB선배님들  (25) 2010.09.03
10  Comments,   0  Trackbacks
  • 김용강
    정말 열씸히 봐써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잘만들어주셔서
    고맙습니다 ^^^^^^^^^^^^
  • 고영훈
    이 새벽 영상보면서 다시 추억에 젖었네요,
    너무 잘봤습니다 ^_^
    이같은 여름 다시 있을지 모르겠네요ㅋㅋㅋ
    모두들 고생하셨습니다!
  • 김고성
    아 정말재밌네요 ㅋㅋㅋㅋ
    즐거웠던 추억을 깨알같은 영상으로 다시 볼 수 있다니,,
    너무 감동입니다
    정말 잘 만드신듯,,
    썸캠 티엡, 쇼잉티엡 분들 정말 감사드려요 ㅋㅋ
  • 김주용
    아징짜가슴찡~~!!!!!!!!!!!
    너무잘봤어용>,<
    아...다시썸캠가고싶다유ㅠㅠㅠ
  • ㅎ ㅏ~세번째 보는거지만ㅋㅋㅋ정말 잘만들었다
    그때 기억이 새록새록ㅋㅋ
    정말 수고 많았어ㅋㅋㅋ
  • 이보경
    꺄 정말잘봤어욤>_<
    다시썸캠가고싶어요ㅜㅜ
    제얼굴 나올때마다 깜짝깜짝ㅋㅋㅋ
    썸캠ㅜ다시돌아갈순없는건가요? 가슴에 고이 간직해야겠어요
    썸캠티엡, 쇼잉티엡분들 감사드려요♥
  • 지예
    완전 수고하셨어요!!
    다시 되돌아보는 썸캠도 실제 썸캠만큼이나 즐겁네요^_____^ 잘봤습니다!
  • 조민영
    아 정말 잘봤습니다^_ㅠ
    썸캠영상 많이기다렸는데 편집하느라 너무 고생하셨을것 같아요ㅋㅋㅋㅋㅋㅋㅋ
    헤헤헤 진짜 잘만들었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짜짜짜짱아아앙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이하나
    아 너무 재밌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틀째 영상은 차마 끝까지 못보겠다는..........ㅋㅋㅋㅋㅋㅋ만드시느라 수고하셨습니다 쇼잉여러분^_^쿄쿄
  • 김태영
    아흑 감동이 벅차오릅니다!
    썸캠TFT, 쑈잉TFT, 그리고 플래잉 MF들!! 다들 수고많으셨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즐거운 나날을 위해 화이팅!!! ㅎ
댓글 쓰기
2010썸머캠프 Beat it 파티 Best & Worst 드레서를 찾아라~!!

 

최고의 축제였던 만큼이나 끼많고 열정 넘치는 MF들이 최고의 파티를 꾸며주었는데요.
충전소에 올라오는 후기들을 보니 아직도 그 열기가 느껴지는듯 합니다.
이번 썸머캠프의 파티 드레스 코드는 CYAN(청록색)과 개성넘치는 엣지 아이템!!
역시 MF답게 이런 드레스 코드에 맞추어 다양한 방식으로 자신을 표현하며 축제를 즐겼었습니다.
그렇다면 MF들이 파티를 위해 준비한 의상들..
안살펴 볼수가 없겠죠?ㅋㅋ

그럼 엣지있는 의상을 코디한 MF들 중에서 BEST & WORST 드레서를 뽑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최고의 의상을 선택한 베스트 드레서 3명을 살펴 보겠습니다.



1위는 모두가 예상했던대로 한국기술교대 김상호군!! 짝짝짝!!
미스코리아를 흉내낸듯한 왕관 모자와 썸캠 색상코드에 맞는 파란색 가발, 다소 부담스러운 원피스로
멀리서 봐도 한눈에 알아볼수 있는
독특한 의상과 아이템으로 많은 인기를 얻은 김상호군이
베스트 드레서 1위로 뽑혔습니다.

저 여성스러운 다리포즈하며 다소곳한 손모양까지
완벽한? 소녀로 탈바꿈한 김상호양
1위 축하드려요

이왕 하는김에 여장도 하였으면 어땠을까 싶네요






2위는 머리끝부터 발끝까지 댄디 스타일로 코디한 경희대 박제작군이 뽑혔습니다.
2010년 댄디 열풍으로 드라마속 남자주인공들의 댄디스타일에 가끔 정신이 몽롱해지고
정신줄을 아주 가끔놓치고 있지 않으세요?
부드러우면서도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스타일
댄디패션이라고 하죠.
이런 세심한 주의를 요하는 까다로운 스타일을 잘 소화해낸 경희대 박제작군
2010 썸머캠프 베스트 드레서 2위로 뽑혔습니다.




이번 베스트 드레서 3위는 전북대 김순진님 입니다.
아마 의상으로 자신을 가장 잘 포장하지 않았나 싶어 3위로 꼽았습니다.
매우 청순해 보이지 않나요?
당장이라도 포카리들고 자전거를 타야할 것만 같은 가녀린 저 손동작과
의상이며 사진찍는 포즈며 어디하나 빠지는게 없이 드레스 코디를 하지 않았나 싶네요


지금까지 이번 썸머캠프 BEST드레서에 대해 살펴 봤는데요.
어떠셨나요? 공감하시나요?
나도 의상 괜찮았는데..왜 안뽑아 줬느냐!!라고 하시는 분이 계신다면
이번에 소개할 워스트드레서를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엣지있는 워스트드레서!!
지금부터 소개합니다.

고고~고고~고고~



이번 WORST 1위는 바로 해양대 MC 김근하님 입니다.
왜...이분이 2010 썸머캠프 Beat it 파티 워스트드레서인지
말 안해도 아실거라 생각합니다.
사진만 봐서는 정말 온천에 온듯한 착각이 일 정도로
의상 하나로 MF 1년간 내공을 보여주신 해양대 MC 김근하님
워스트드레서 1위로 뽑혔습니다.




워스트드레서 2위는 아주대 김우철님 입니다.
이분은 어느별에서 왔을까요..
 알수없는 모자와 레이저 빔을 쏘고 다니며
지구인들을 습격하는 아주대 김우철님.
 파티와는 거리가 멀지만 독특하면서도 개성넘치는 아이템으로
워스트드레서 2위!!





김근하님의 의상이 마치 온천에 온걸 착각하게 만들었다면
이 두분의 의상은 마치 야구장에 온것으로 착각하게 만들어 버렸습니다.
정말 야구장과 비슷한 풍경 아닌가요?
의상하나로 파티장을 야구장으로 만들어 버린
영남대 김종민, 건국대 원종구 워스트 드레서 공동 3위에 뽑혔습니다.


이밖에도 아쉽게 순위에는 뽑히지 못했지만
많은 MF분들이 edge있게 의상을 준비해 오셨습니다.



지금까지 2010 썸머캠프 Best & Worst 드레서를 살펴 보았습니다.
MF여러분들은 어떠셨나요? 그때의 기억이 새록새록 생각나시나요?
썸머캠프에 오지 못한 OB선배님들.. 그날의 기운이 느껴지시나요?
Best가 되었든 Worst가 되었던 우리 모두가 썸머캠프의 주인공이었고
2박3일간 함께 했던 그날의 기억은 추억속에 남을 것입니다.

이번이 쇼잉으로서 저의 첫 기사인데요 끝까지 읽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앞으로는 더욱더 생생한 기사와 수준높은 질로 여러분들을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



24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사랑♡ [ IN MF 섬it ] ((약초??))

 

마지막날 새벽까지 [ SHOWINGT TFT ] 카메라를 들고 뛰어 다녔습니다.
쇼잉이 짜증난다며 카메라를 외면하시는 몇몇 MF 분들도 계셨습니다.

하지만 쇼잉 정신!
여기서 멈추면 쇼잉이 아니죠.
쇼잉은 강합니다!

MF의 그 모든 것을 사진 & 영상으로 남기기 위해선
사람들의 무관심과 비난쯤은 사뿐히 무시하고 지구 끝까지 그들을 쫓아갈 끈기가 필요한 법입니다!

2010년 8월 25~27일 2박 3일동안 난지도섬에서 펼쳐졌던 스캔들♡
그 모든 것을 공개 합니다.
감상 하시죠!!



"MF 에서 하는말 ; 애정행각은 안된다?"

 

200명의 각기 다른 색깔로 EDGE와 개성을 표출하는 대한민국 대표 대학생 모임, MF 8th ACE DASH!
온라인으로만 소통하던 200명이 2010년 썸머캠프 일명 섬it 이라는 이름 아래 한 낯선 섬에 모였습니다.
썸머캠프는 이미 모두가 알고계시듯 2박 3일의 일정으로 펼쳐지는데요.
2번의 밤시간이 찾아 오는 썸머캠프!
게다가 이 시간에는 무한정의 술과 맘껏 놀고 즐길 수 있는 자유가 주어집니다.

MF을 대상으로 '썸머캠프에서 가장 기대되는 것?'이라는 설문에
최다의 응답률을 보인 항목은 바로 [ 애.정.행.각 ] 일명 약초!

발대식때의 어색한 인사를 나누던 때는 이미 그들에겐 오래전 일이죠.
수많은 정모와 엠티를 거쳐 서로에 대해 속속들이 꿰뚫고 있는 그들!
한창 혈기왕성한 200명의 청춘남녀들은 2박3일의 썸머캠프동안 과연 어떤 것을 기대했을까요?

썸머캠프 TFT가 준비했던 [즐거운 파티를 위한 SAY NO] 위 광고처럼
200명의 MF 모두가 서로의 애정행각에 대하여 당당히 NO! NO!를 외쳤을까요?






첫째날 밤부터 음주를 즐기며 알딸딸한 밤을 보내고 있는 이들을 만날 수 있었습니다.
그들은 술에 취한 상태로 카메라를 무척 반가워했고 다음날 자신의 모습을 기억이나 할 수 있을런지~
만취상태에서 끊임없는 사진촬영을 요구했습니다.

사진촬영을 하며 술과 함께한 이들의 밤이 저는 문득 궁금해졌습니다.
역시나 예상했던 대로 술은 사람의 이성 보다는 본능을 자극하나 봅니다.
잠깐의 시간이 흐른 뒤 그리 멀지 않은 장소에서 그들의 모습들 다시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때: 2010. 7. 27 3:33 AM
장소: 숙소 1층 좌측 복도 끝

"찰칵!"

그 곳에서 현장을 포착했습니다!
이미 만취 상태로 카메라를 반기시던 00양(좌측줄무늬)
역시나 만취 상태의 00군 몸의 대화를 나누는 현장을 발각!
뒤에 문이 유리문인걸 아는지 모르는지~
다른 사람의 눈은 전혀 신경 쓰지 않는듯 했습니다.
제가 사진을 찍든 영상을 찍든 그들은 전혀 개의치 않았습니다.




그로부터 그리 짧지도 길지도 않은 시간이 흐르고.........

 
어디선가 (첫번째 사진의 우측) 짙은색의 옷을 입은 00양이 어의없는 표정으로 나타나 그들을 바라보았습니다.
한창 즐거운 시간을 나누던 두 분.
그러다 문득 00양이 상황을 인식하고 나서야 두 분의 즐거운 시간은 그제서야 종료되었습니다.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는 애. 정. 행. 각!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썸머캠프 최고의 그날 밤을 보낸 OO군!"



00양과 00군... 그들은 과연 어떤 사이 일까요?
누가봐도 한눈에 확 들어오는 이들의 파란색 티셔츠는 사전에 미리 연락하여 맞춘 듯하네요.
사진상으로 쉽게 알 수 있는, 00군의 곁을 떠나려 하지 않는 00양의 모습!
이 모습이 00군의 능력을 다시금 확인시켜주네요.
썸머캠프가 끝난 지금도 이 둘은 어떻게 지내고 있을까요?

수많은 진실게임과 다소 수위가 높은 개임이 진행되었던
취중진담이라는 말이 서로의 행동으로 보여준 썸머캠프의 마지막날 밤!

각자 나름대로 대학생활 최고의 뜨거운 밤을 보냈으리라 생각하셨던 분들
00양, 00군과 함께 술자리를 한 MF 분들
그리고 일찍 숙면을 취하신 분들!

기사 사진을 보니 00양과 00군이 부러우시다구요?
다시 썸머캠프의 그날 밤으로 되돌아가고 싶으시다구요?
흐흐흐

하지만 이미 썸머캠프는 끝났습니다!



 
                "이젠 당당하게 약초를!"


MF 8기 중 제일 많은 연애경험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는 야설여대 큰누님 김현미님!
썸캠 마지막날 그녀의 인터뷰에 성공했습니다.
다소 직설적이면서도 강한 질문!

"당신은 누구와 약초를 캐러 갈껍니까?"

이에 대한 질문에 그녀는 한 치의 망설임도 없이 대답하셨습니다.
그리고 그녀가 거론한 행운의 남자!
실명까지 거론된 그는 과연 누구일까요?
힌트를 드리자면 부경동해의 한 남자!
궁금하시죠?

그렇다면 지금 바로 아래 재생 버튼 클릭하세요!



-쿨 하게 인터뷰 해주시고 영상 공개를 허락해주신 야설여대 김현미님-
 
취중진담으로 자신의 솔직한 마음을 표현해주셨네요!
자신의 사랑을 용기있게 표현하는 그녀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짝짝짝


* 글을 마치며

썸머캠프 시작쯤에는 조용 조용한 약초와 스캔들에 대한 여러분들의 관심을 느낄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그 조용조용한 관심이 점점 커져서 썸머캠프 마지막날 밤에는 진실게임을 통해
좀더 당당하게 서로의 마음을 확인할 수 있었던 썸머캠프의 밤이 아니였나 생각해 봅니다. 

MF를 통해 얻은 가장 큰 한 가지는 새로운 경험에 의한 생활의 변화이기도 하지만
OB님들이 해주셨던 말이 생각이 납니다.

"친구에서 연인으로 혹은 스캔들 그리고 루머까지....!"

이로 인해 힘들어하는 MF도 있지만
시간이 지나면 이 또한 200명의 추억이고 우리들의 최고의 술안주가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2010년 8월 25~28일, 2박 3일간의 각종 스캔들과 약초의 추억!
모두 소중히 간직하시길 바랍니다! 
49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티스토리 툴바